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북미관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8 / 171건

  • [위성락의 한반도평화워치] 북·미 협상 먼저 복원해야 남북 관계도 풀 수 있다

    [위성락의 한반도평화워치] · 협상 먼저 복원해야 남 관계도 풀 수 있다 유료

    ━ 총선 이후 남북 관계와 북·미 관계 2019년 2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정상회담을 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한국 정부는 미국의 우려에도 북한과의 경제 협력에 나서고 있다. [AP=연합뉴스] 총선이 여당의 압승으로 끝났다. 정부로서는 기존 정책을 가속할 동력을 얻었다고 여길만하다. 그러면 비핵 평화 과정은 어떻게 될 ...
  • 북 김여정 “트럼프, 김정은에 친서…북·미 관계 구상 설명”

    김여정 “트럼프, 김정은에 친서…· 관계 구상 설명” 유료

    북한의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이 22일 담화를 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친서를 보내왔다고 공개했다. 김여정은 “두 수뇌분들 사이에서의 개인적 관계는 두 나라 사이의 대립 관계처럼 그리 멀지 않으며 매우 훌륭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도 “공정성과 균형이 보장되지 않고 일방적이며 과욕적인 생각을 거두지 않는다면 두 나라의 관계는 계속 악화일로에로 줄...
  • [outlook] “북 사실상 모라토리엄 파기…북·미관계 롤러코스터 가능성”

    [outlook] “ 사실상 모라토리엄 파기…·관계 롤러코스터 가능성” 유료

    새해 벽두에 보도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노동당 중앙위 전원회의 보고는 현 정세에 대한 북한의 관점과 향후 대응을 헤아릴 유용한 근거가 되고 있다. 눈에 띄는 메시지는 핵실험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중단에 매여 있을 근거가 없다는 말이다. 표현이 다소 모호하지만 그동안의 모라토리엄을 파기하겠다는 말에 다름이 아니다. 위성락. [뉴시스] 이...
  • [기획 시론] 북·미 관계 거친 파도 앞에 놓인 한반도 안보

    [기획 시론] · 관계 거친 파도 앞에 놓인 한반도 안보 유료

    신범철 아산정책연구원 안보통일센터장 새로운 밀레니엄이 시작된 지도 벌써 20년이 지났다. 많은 것이 변했다. 한국 경제는 이제 세계 10위권에 와 있다. 국민의 생활 수준도 높아졌고 한류는 세계를 춤추게 하고 있다. 그런데 지난 20년간 변하지 않은 것도 있다. 북한의 핵 개발로 인한 북·미 관계 악화와 한반도 안보의 불확실성이다. 올해는 불확실성이 정...
  • 한 “·관계 한국은 빠지라” 해놓고 이번엔 국 향해 “남한 강박하지 말라” 유료

    북한이 24일(현지시간) 열리는 한·미 정상회담에 앞서 한국과 미국을 향해 포문을 열었다. 온라인 선전매체인 '메아리'는 23일 “최근 미국이 북남관계 진전이 북핵 문제 진전과 분리될 수 없다고 남조선 당국을 강박하고 있다”며 “강도의 횡포”라고 미국을 비난했다. 또 '우리민족끼리'를 통해서는 “남조선 당국이 외세의 눈치를 보며 외세 지령하에 움직이고 있다...
  • 한 “남한, · 관계 참견 말고 제집 일이나 챙겨라” 유료

    북한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한을 앞두고 한국을 향해 북·미 관계에서 빠지라고 요구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권정근 북한 외무성 미국 국장 명의로 27일 나온 담화에서 “조·미 관계를 중재하는 듯이 여론화하면서 몸값을 올려보려 하는 남조선 당국자들에게도 한마디 하고 싶다”며 “조·미 대화의 당사자는 말 그대로 우리와 미국이며, 조·미 적대관계의 ...
  • 김정은, 미·중 무역전쟁 맞춰 중국행…북·중 혈맹관계 과시

    김정은, ·중 무역전쟁 맞춰 중국행…·중 혈맹관계 과시 유료

    ━ [김정은 4차 방중] 관전 포인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7일 평양역에서 특별열차에 오른 뒤 손을 흔들고 있다. 김 위원장의 부인 이설주 여사(왼쪽)와 여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제1부부장(오른쪽)이 보인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네 번째 방중을 놓고 북한 관영 매체들은 8일 오전 “중국의 초청에 의해 김 위...
  • [중앙시평] 2차 북·미 정상회담 지연 … 한·미관계에 적신호

    [중앙시평] 2차 · 정상회담 지연 … 한·관계에 적신호 유료

    존 에버라드 전 평양 주재 영국대사 북·미 정상회담을 하면 하는 대로 의미가 있지만, 하자고 해놓고 안 열리면 거기에도 중요한 의미가 숨어있다. 먼저, 외교관의 시각에서 볼 때 날짜가 늦어지기 시작하면 지연은 반복되고 결국 계속 늦어지는 경향이 있다는 점이다. 2019년 초보다 더 늦어질 수 있단 얘기다. 둘째, 안 열린다는 건 북·미 협상에 적신호가 켜...
  • [중앙시평] 2차 북·미 정상회담 지연 … 한·미관계에 적신호

    [중앙시평] 2차 · 정상회담 지연 … 한·관계에 적신호 유료

    존 에버라드 전 평양 주재 영국대사 북·미 정상회담을 하면 하는 대로 의미가 있지만, 하자고 해놓고 안 열리면 거기에도 중요한 의미가 숨어있다. 먼저, 외교관의 시각에서 볼 때 날짜가 늦어지기 시작하면 지연은 반복되고 결국 계속 늦어지는 경향이 있다는 점이다. 2019년 초보다 더 늦어질 수 있단 얘기다. 둘째, 안 열린다는 건 북·미 협상에 적신호가 켜...
  • [김민석의 Mr.밀리터리] 북·미 관계 흔들리면서 다시 내년 3월 위기설 퍼지나

    [김민석의 Mr.밀리터리] · 관계 흔들리면서 다시 내년 3월 위기설 퍼지나 유료

    ━ 북한 비핵화 중간 점검 지난 24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편지 한장을 받았다. 북한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이 보내온 것이었다. 편지에는 “미국이 한국전쟁 종전에 서명하지 않으면 (북한) 비핵화 대화가 산산조각 날 것(may fall apart)”이라는 협박성 문구가 적혀있었다. 4차 방북을 앞둔 폼페이오 장관은 트럼프 미 대통령에게 직보했다...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