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메주콩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3건

  • 시진핑 이이제이 … '미 기업·소비자 싸워라' 여론 분열 작전

    시진핑 이이제이 … '미 기업·소비자 싸워라' 여론 분열 작전 유료

    ... 업계 종사자들이 정부를 압박하면서 여론은 분열됐고, 중국의 협상력은 강화됐다. 중국이 이번에 미국 공화당 지지층이 밀집한 팜 벨트(농장지대)와 러스트벨트(공장지대)의 주력 생산품인 대두(메주콩)·위스키·자동차·항공기 등을 보복 카드로 선택한 이유도 마찬가지다. 이해관계가 엇갈리는 기업계와 소비자를 나눠 공세를 퍼붓는 전형적인 이이제이(以夷制夷) 전술이다. 이날 인민일보는 2면 해설기사에서 ...
  • 53조원 대 53조원 … 미·중 관세폭탄 맞불 유료

    ━ 53조원 대 53조원 … 미·중 관세폭탄 맞불 미국이 중국 상품 1300개 품목에 2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발표하고, 중국이 이에 맞서 대두(메주콩)와 자동차 등 미국산 106개 품목에 25%의 관세를 매기겠다고 밝히면서 미·중 무역전쟁이 전면전 양상으로 치닫고 있다. 미·중 양국이 상대방에게 매기겠다는 관세 부과 대상은 똑같이 500억 달러(약 ...
  • 트럼프, 중국산 64조원 관세폭탄 … 중국은 콩·수수 보복 경고

    트럼프, 중국산 64조원 관세폭탄 … 중국은 콩·수수 보복 경고 유료

    ... 중국 수입품에 대한 관세와 중국 기업의 투자를 제한하는 방안을 주도하고 있다. 중국도 당장 미국에 보복관세를 경고하고 있다. 트럼프 지지자들이 많은 지역에서 주로 생산되는 미국산 대두(메주콩)와수수, 돼지 등이 대상이다. 보복 관세를 통해 트럼프에 정치적 타격을 가하겠다는 포석이다. 연 140억 달러(약 15조 원) 규모에 이르는 미국산 대두는 3분의 1이 중국으로 수출된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