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루푸스 환자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1건

  • [사람사람] "루푸스 환자 1만 명과 희망 주고받았죠"

    [사람사람] "루푸스 환자 1만 명과 희망 주고받았죠" 유료

    의학계에서는 루푸스를 '천의 얼굴을 가진 질병'이라고 부른다. 병의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 근본적인 치료법조차 없다. 민덕님(57.여.서울 삼전동)씨는 20년 동안 이 병에 시달려왔다. "처음 10년은 병명조차 모르는 상태에서 고열로 온 몸이 달아오르고 두통에 시달렸지요. 신체가 무력해져 손가락 하나 까딱하기도 어려웠고요." 1996년까지 그는 주기적으로 엄...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