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뉴델리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73 / 3,723건

  • [이하경 칼럼] 문 대통령을 벼르는 제왕적 권력의 저주

    [이하경 칼럼] 문 대통령을 벼르는 제왕적 권력의 저주 유료

    ... 슬픔과 감회를 금할 수 없다”고 적었다. 김재규의 총에 맞아 절명했던 10·26 하루 전날의 일이다. 박정희는 1972년 제3세계 비동맹 외교의 전쟁터인 인도에서 고군분투하는 노신영 뉴델리 총영사에게 여러 차례 친필 편지를 썼다. 훗날 국무총리를 지낸 노신영은 생전에 필자에게 “대통령은 '북한의 힘이 세서 힘들겠지만 최선을 다해 달라'고 했다. 썼다가 지우고, 다시 쓴 흔적에서 ...
  • “한·인도, 미·중 갈등 속 역할 커져…팬데믹·경제·국방 협력 강화해야 ”

    “한·인도, 미·중 갈등 속 역할 커져…팬데믹·경제·국방 협력 강화해야 ” 유료

    ... “미·중 갈등이 심화하고 있는 가운데 한국과 인도가 협력할 수 있는 부분이 많다”며 ▶친환경 경제 ▶코로나19 백신 개발 등 의료 ▶인프라 ▶국방 등 구체적 협력 분야도 제시했다. 뉴델리에서 참여한 신봉길 주인도 한국 대사도 “우리는 인도와 외교·국방 차관 간 '2+2 전략대화'를 통해 새로운 협력을 위한 길을 모색하고 있다”며 “포괄적 경제동반자협정(CEPA), K팝 등을 ...
  • 미국 하루 7만7000명 확진…남부서 급증, 절정 치닫는 코로나 유료

    ... 과학적으로 입증되지 않은 약물이다. 인도의 코로나19 확산세도 가파르다. 지난 16일엔 처음으로 하루 확진자가 3만 명을 넘어섰다. 누적 확진자 수도 미국·브라질에 이어 세계 3위다. 특히 뉴델리·뭄바이 등 대도시에서 시작된 유행이 의료 시스템이 갖춰지지 않은 지방 소도시와 시골 지역으로 퍼지면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존 플레밍 국제적십자사 보건부장은 “인도에서만 앞으로 수천만 명의 ...
  • 미국 하루 7만7000명 확진…남부서 급증, 절정 치닫는 코로나 유료

    ... 과학적으로 입증되지 않은 약물이다. 인도의 코로나19 확산세도 가파르다. 지난 16일엔 처음으로 하루 확진자가 3만 명을 넘어섰다. 누적 확진자 수도 미국·브라질에 이어 세계 3위다. 특히 뉴델리·뭄바이 등 대도시에서 시작된 유행이 의료 시스템이 갖춰지지 않은 지방 소도시와 시골 지역으로 퍼지면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존 플레밍 국제적십자사 보건부장은 “인도에서만 앞으로 수천만 명의 ...
  • “기온 87℃ 돼야 코로나 소멸”…날씨 덕 볼 기대 접어야

    “기온 87℃ 돼야 코로나 소멸”…날씨 덕 볼 기대 접어야 유료

    ... 환자가 인도에서 발생했다. 지난 12일 이후 매일 1만 명 넘는 새로운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지난달 초만 해도 신규 확진자 수는 하루 3000명대였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쏟아지는 수도 뉴델리의 기온은 이미 40도를 웃돌고 있다. 인도의 일부 지역의 기온은 50도를 넘기도 했지만 코로나19는 끄떡없다. 지난달 초 하루 신규 환자 수가 세 자릿수로 떨어졌던 이란의 상황도 심상치 않다. ...
  • “기온 87℃ 돼야 코로나 소멸”…날씨 덕 볼 기대 접어야

    “기온 87℃ 돼야 코로나 소멸”…날씨 덕 볼 기대 접어야 유료

    ... 환자가 인도에서 발생했다. 지난 12일 이후 매일 1만 명 넘는 새로운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지난달 초만 해도 신규 확진자 수는 하루 3000명대였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쏟아지는 수도 뉴델리의 기온은 이미 40도를 웃돌고 있다. 인도의 일부 지역의 기온은 50도를 넘기도 했지만 코로나19는 끄떡없다. 지난달 초 하루 신규 환자 수가 세 자릿수로 떨어졌던 이란의 상황도 심상치 않다. ...
  • '어린이날 기적' 백혈병 어린이 한 달 만에 회복해 퇴원

    '어린이날 기적' 백혈병 어린이 한 달 만에 회복해 퇴원 유료

    인도 뉴델리에서 급성 백혈병 진단을 받고 약 7000㎞를 날아 어린이날(5월 5일) 한국에 도착한 A양(5)이 한 달간 치료를 받고 완쾌했다. 〈중앙일보 5월 6일자 1면〉 관련기사 한·일 7200㎞ 공조, 백혈병 아이 아버지 "기적이 일어났다" 지난달 4일 백혈병에 걸린 한인 어린이가 탑승 한 인디라간디국제공항의 특별기. [사진 JAL] 서울성모병원 ...
  • “한국 백혈병 아동 이송 공조…한·일 협력 좋은 사례 될 것”

    “한국 백혈병 아동 이송 공조…한·일 협력 좋은 사례 될 것” 유료

    ... 한국인이 동승하거나 한국 측이 준비한 특별기편에 일본인이 동승한 사례가 다수 있다”며 “한·일 관계자들의 노력에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외교부에 따르면 인도에 거주한 어린이는 급성백혈병으로 뉴델리 인근의 한 병원에 입원했지만, 상태가 호전되지 않아 급히 귀국해야 했다. 하지만 코로나19 로 인한 공항 폐쇄로 항공편이 없었다. 이에 주인도 한국대사관이 주인도 일본대사관에 협조를 요청했고, ...
  • [사설] 백혈병 아이 기적, 한·일 관계 녹일 전기 기대한다 유료

    ... 격심한 양국 간 대치 속에서 한·일 양국이 협력해 백혈병에 걸린 한국 아이를 지난 5일 인도에서 무사히 귀국시켰다고 한다. 이 다섯 살배기는 일본 정부가 자국민을 위해 마련한 특별기를 타고 뉴델리에서 출발, 도쿄에 도착한 뒤 인천으로 왔다. 이 사연은 바로 곁의 두 나라가 힘을 모으면 얼마나 많은 일을 할 수 있는지 새삼 일깨워 준다. 이번엔 일본이 도왔지만 지난 3월엔 한국 ...
  • 한·일 7200㎞ 공조, 백혈병 아이 아버지 "기적이 일어났다"

    한·일 7200㎞ 공조, 백혈병 아이 아버지 "기적이 일어났다" 유료

    ... A양의 5일 입국은 정부가 의무를 다한 결과였다. 하지만 일본과 인도의 도움이 없었다면 한국이 이 의무를 다하기는 어려웠을 수 있다. A양은 지난 4일 오후 7시5분(현지시간) 인도 뉴델리 국제공항에서 어머니, 한 살 터울의 언니와 함께 일본 정부가 마련한 일본항공(JAL) 특별기편으로 출발해 5일 오전 6시25분 일본 하네다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하네다 공항에서 나리타 국제공항으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