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커피를 ‘마스터’라 칭하는 이유는

이 커피를 마스터라 칭하는 이유는 – 커피 장인들의 정성 어린 손길을 담았기 때문이다

보통의 과일은 과육을 먹고 씨앗을 버리지만 커피는 그렇지 않죠. 커피 체리라 부르는 빨갛고 작은 열매 속 과육을 버리고 오히려 씨앗을 먹습니다. 열매 속 과육을 잘 제거하고 속씨를 말리는 생두의 가공 과정을 거친 후 볶고 갈고 내리는 수고로움이 있어야 비로소 향기로운 한 잔의 커피로 태어납니다.

각 과정마다 정성스러운 손길이 더해져 일상을 풍요롭게 채워주는 한 잔의 커피가 완성되는 것이죠. 커피의 맛뿐만 아니라 어디로부터 왔는지, 어떻게 가공했는지 등 당신이 즐기는 커피만의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이 생기는 이유도 그 때문일 것입니다.

커피 맛에 대한 기준이 높아지면서 커피 원산지 외에도 커피 맛에 영향을 미치는 여러 요소들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같은 산지의 커피라도 가공 방식에 따라 맛과 향, 품질과 등급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자신의 취향에 꼭 맞는 커피를 오롯이 즐기기 위해 커피 가공법에 주목하는 커피애호가들도 늘어나고 있죠.

싱글 오리진 커피 열풍도 이와 무관하지 않아요. 싱글 오리진 커피란 단일 국가 또는 원산지에서 생산된 커피를 뜻합니다. 그 열풍이 최근에는 단일 원산지는 물론, 산지의 특성을 극대화한 가공 방식까지 갖춰야 제대로 된 고품질 커피라는 관점으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프리미엄 커피 브랜드, 네스프레소는 더욱 뛰어난 품질의 커피를 위해 전 세계 커피 장인들과 함께 각 산지와 기후에 최적화된 커피 가공법을 다듬고 발전시켜 정성 어린 손길로 완성한 ‘네스프레소 마스터 오리진’ 커피를 탄생시켰습니다.

습식 탈곡 후 3년간 에이징한 커피부터 블랙허니 가공, 몬순 가공, 늦수확 가공, 건식 가공, 습식 가공, 이중습식 가공, 온천수 가공에 이르기까지 커피 장인들의 끊임없는 탐구와 정성이 담긴 커피 가공 방식을 적용, 싱글 오리진의 품격을 한 차원 높인 커피
‘마스터 오리진’을 통해 각 산지별 독특한 맛과 향의 커피를 선사하고 있습니다.

먼저 리미티드 에디션 ‘에이지드 수마트라’는 인도네시아 수마트라 아체 지역의 커피 장인들이 선별한 2016년산 빈티지 수마트라 생두를 습식 탈곡 방식으로 가공 후, 3개월마다 자루를 열어 에이징 상태를 관찰하고 공기와 만나도록 하는 세심한 과정을 3년 동안 반복해 완성한 커피입니다.

자연과 시간의 흐름에 따라, 장인의 섬세한 손길과 수년간의 노력이 담긴 ‘에이지드 수마트라’는 로스티한 우디향에 스파이시향과 코코아 향이 더해진 희소성 있는 커피입니다. 오리지널과 버츄오 모두 에스프레소(40ml) 로 즐길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네스프레소 마스터 오리진은 ‘니카라과’ ‘인디아’ ‘인도네시아’ ‘에티오피아’ ‘콜롬비아’ 오리지널 커피와 ‘코스타리카’ ‘에티오피아’ ‘멕시코’ ‘콜롬비아’의 버츄오 커피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세계 각지의 커피 장인들과 함께 정성 어린 손길로 완성한 진귀한 커피, 마스터 오리진은 다양한 풍미를 갖춰 커피를 좋아하는 당신의 커피 경험을 더욱 풍성하게 채워줄거예요.

마스터 오리진 오리지널 라인 커피
블랙허니 가공으로 과육 그대로 건조시킨 커피 체리가 가져다 주는 독특한 달콤함과 부드러운 곡물향을 지닌 ‘니카라과’ 습식탈곡 가공으로 벨벳 같이 부드럽고 충부한 질감과 진한 열대우림향의 ‘인도네시아’ 몬순 가공으로 묵직한 바디감과 강렬하고 진한 풍미의 우디향과 스파이시향을 지닌 ‘인디아’ 건식 가공으로 탄생한 과일잼의 따뜻한 아로마와 오렌지ㄱ꽃의 산뜻한 향이 어우러진 ‘에티오피아’ 늦수확 가공으로 산뜻한 산미와 풍부한 과일향을 지닌 ‘콜롬비아’

마스터 오리진 버츄오 라인 커피
천연 온천수 가공으로 풍부한 맥아향과 섬세한 곡물향이 완벽한 균형감을 이루는 ‘코스타리카’
뜨거운 태양 아래 건식 가공으로 과일잼의 따뜻한 아로마와 오렌지꽃의 산뜻한 향이 어우러진 ‘에티오피아’ 체리를 두번 씻어내는 이중습식 가공으로 생두 본연의 강렬하고 와일드한 풍미가 일품인 ‘멕시코’ 아과다스 안데스 산맥의 가장 높은 지대의 습식 가공으로 풍부한 과일향이 돋보이는 ‘콜롬비아’

네스프레소는 최고 품질의 커피를 지속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커피 농부와의 상생을 우선시합니다. 커피가 태어난 땅에서 커피 장인의 숙련된 손길이 진귀한 커피 원두에 닿아 탄생한 특별한 커피 마스터 오리진 또한 이 과정의 결실이라 할 수 있습니다.

네스프레소는 2003년 비영리재단인 ‘열대우림연맹’과 함께 ‘AAA 지속가능한 품질 프로그램’을 시작했습니다. 이를 통해 전세계 15개국 11만명 이상의 농부들과 협력해 지속적인 최상 품질의 커피 공급을 보장하고 환경을 보호하며 농부들과 지역 주민들의 삶을 개선함으로써, 커피 수확량과 커피 품질 개선을 돕고 있습니다.

정성 어린 손길이 닿을 때 커피의 진정한 가치가 나타납니다. 커피 장인의 최상의 커피를 향한 끊임없는 탐구와 정성으로 뛰어난 커피의 맛과 향을 완성한 ‘마스터 오리진’과 함께 아주 특별한 커피 여행을 떠나보세요!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