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부러워라 무상 호스피스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부러워라 무상 호스피스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프란치스코 교황이 16일 꽃동네에서 여러 환자를 만났는데, 이 중에는 호스피스 환자 4명이 들어 있었다. 교황은 2001년 추기경 시절 한 호스피스병원에서 에이즈 환자의 발을 닦고 입을 맞춘 적이 있어 그리 낯선 광경이 아니다. 국내 호스피스는 일반화되지 않은 서비스다. 한 해 암 사망자(7만5000명) 중 11.9%가 ...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기초연금은 깜짝 선물 아니다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기초연금은 깜짝 선물 아니다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기초연금이 지급됐다. 통장을 들고 활짝 웃는 어르신들의 모습을 보고는 기쁨보다는 가슴이 아프다. 손마디가 닳도록 뼈 빠지게 나라를 일으킨 그들에게 너무 늦은 게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어서다. 그동안 어르신들에게 돌려준 게 별로 없다. 지하철 무료 승차, 고궁 입장료 할인 등의 '소소한' 것밖에 없다. 폐지를 줍거나 막노동...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병원에는 손자의 춤이 없다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병원에는 손자의 춤이 없다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현대 의료는 장비 의료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집채만 한 양성자치료기, 자기공명영상촬영(MRI) 등 대형 진단기기에다 수술용 로봇까지 일반화됐다. 청진기 진찰 장면이 점점 낯설어진다. 의사가 환자 눈을 맞추는 대신 검사·진료 정보가 담긴 모니터를 본다. 대화시간이 30초를 넘기지 않을 때가 많다. 기계화된 진료다. 환자...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국민연금 군 복무 보너스 늘리자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국민연금 군 복무 보너스 늘리자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군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나면 군 복무 중인 아들을 둔 부모는 속이 탄다. 아들의 입대를 앞둔 부모도 마찬가지다. 당사자들은 어떨까. 복무 중인 병사들은 '왜 군대에 왔을까'라고, 입대를 앞둔 청년들은 '안 가면 안 될까'라며 고민할 것이다. 안 그래도 '군 복무=중요한 시기의 공백'이라는 인식이 있는 마당에 이번 GOP...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이혼 문턱 높이기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이혼 문턱 높이기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자기 전 아빠가 뽀뽀해 줄 거예요? 거기 싫으면 다시 와도 돼요?” “전화하는 거 잊지 마세요.” 일곱 살 빌리는 엄마(조애나) 집으로 옮겨가기 직전 아빠(테드)에게 펑펑 울면서 이렇게 매달린다. 1979년 개봉된 가족영화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의 끝부분의 한 장면이다. 아이는 엄마가 집을 나가면서 상처를 입었고, ...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행정고시 축소, 희망의 사다리 망가뜨릴라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행정고시 축소, 희망의 사다리 망가뜨릴라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미국이 로마제국보다 더 불평등하다는 미국 과학전문지 사이언스(Science)의 분석(본지 5월 23일자 14면)은 충격적이다. 2010년 미국의 지니계수(소득불평등 가늠 지수. 0은 완전 평등, 1은 완전 불평등)가 0.49로 로마시절(0.43)보다 높다니. 올 초에는 과거 50년간 미국에서 계층이동이 거의 이뤄지지 않았...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기초연금이 부모·자식 갈라놓을라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기초연금이 부모·자식 갈라놓을라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결혼 후에 부모와 같이 사는 신혼부부는 매우 드물다. 친가나 배우자 부모 근처에 사는 경우가 많다. 이런 세태 탓에 자녀와 같이 사는 노인이 지속적으로 준다. 노인실태조사(통계청)에 따르면 자녀와 동거하는 노인이 2008년 30.2%에서 2011년 27.3%로 줄었다. 자녀들은 다소 영악하다. 인구보건복지협회가 지난달 말...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세월호의 여승무원·교사도 의인입니다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세월호의 여승무원·교사도 의인입니다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4년 전 4월 백령도 남쪽 바다의 물살이 거셌다. 금양호는 거센 파도에도 불구하고 천안함 수색 작업을 돕고 돌아가다 뜻하지 않은 사고를 당했다. 캄보디아 상선과 충돌해 김재후(당시 48세) 선장을 비롯한 선원 9명이 숨졌다. 그들의 희생을 기려 의사자(義死者)로 인정해야 한다는 여론이 강했지만 직접적 구조활동이 아니라는 ...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며느리·사위는 자식 아니다?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며느리·사위는 자식 아니다?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요즘 결혼식장에 가보면 익숙한 장면. 신랑·신부가 양가 부모에게 절을 할 때 처부모는 사위를, 시부모는 며느리를 먼저 안아준다. 새로 자식을 얻은 기쁨의 표시다. 부모는 이 순간 '아들 같은 사위' '딸 같은 며느리'가 되길 바란다. 이런 광경이 예전에는 드물었지만 요즘은 통과의례가 되다시피 했다. 달라진 세태를 반영하듯...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신라호텔 돌진한 80대 택시기사의 사연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신라호텔 돌진한 80대 택시기사의 사연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지난주 신라호텔 택시 돌진 사건이 인터넷을 달궜다. 홍모(82)씨가 모는 택시가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로 돌진하는 바람에 4억원을 물어내야 할 처지에 놓였는데,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배상을 면제했다. 홍씨 집을 찾아간 이 회사 하주호 상무는 “물어 물어서 어렵게 집을 찾았다. 다가구주택 반지하 단칸방에 사는데, 한눈에 봐...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15분 진료 준법 투쟁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15분 진료 준법 투쟁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좀 더 물어볼 걸···. 후회해 봤자 소용없다. 간호사를 붙들고 한두 가지 물어보지만 영 시원찮다. 큰 병원이든 작은 병원이든 의사를 만나고 나오면 뭔가 허전하다. 부족함을 메우려 인터넷을 뒤지다 보면 정보의 홍수에 휩쓸리고 만다. '3시간 대기, 3분 진료'는 한국 의료를 축약한 것이다. 대기 시간은 다소 줄었지만 3...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악몽 꾸는 금연 전사들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악몽 꾸는 금연 전사들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40대 공기업 간부 A씨는 '금연 칵테일 요법'의 창안자라고 스스로를 칭한다. 지난달 14일 금연을 시작하면서 세상에 존재하는 금연법을 모두 동원했다. 아침에 일어나 팔이나 다리에 패치를 붙이고, 식사 후 금연치료약을 먹는다. 사무실에서 수시로 금연 껌을 씹는다. 저녁밥 먹고 치료약 한 알을 먹는다. 가장 괴로운 때는 술...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너무 나쁜 용어 치매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너무 나쁜 용어 치매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재작년 12월 개봉된 프랑스 영화 '아무르'는 치매에 걸린 음악가 부부의 은은한 사랑 얘기를 담고 있다. 어느 날 아내 안느는 “늙어서 이미지 망치면 어쩌려고 그래”라고 남편 조르주에게 말한다. 그 암시가 운명처럼 안느에게 닥친다. 갑자기 오른쪽 마비가 오면서 치매가 시작된다. 조르주는 헌신적으로 돌보지만 안느는 점점 황...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히든싱어 '용접공 조현민' 힘내라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히든싱어 '용접공 조현민' 힘내라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지난주 막을 내린 JTBC의 '히든 싱어2' 우승자는 휘성의 모창 가수인 연세대 공대생 김진호(24)씨다. 속으로는 임창정 모창자인 조현민(31)씨를 응원했다. 노래를 잘하기도 하지만 그의 이름 앞에 붙은 수식어 '용접공' 때문이다. 물론 김진호씨의 모창이 더 뛰어나서 우승했을 것이다. 연대생보다는 용접공이 약해 보였기...
  • [<!HS>신성식의<!HE> <!HS>요람에서<!HE> <!HS>무덤까지<!HE>] 황혼 재혼, 연금 재혼?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황혼 재혼, 연금 재혼? 신성식 논설위원 겸 복지선임기자 이혼과 재혼은 수레의 양 바퀴와 같다. 2004년부터 이혼이 줄어든 게 2년 뒤 재혼 감소로 나타난다. 그런데 50~60대의 황혼 이혼과 황혼 재혼은 는다고 한다. 자식 다 키운 뒤 묵혀둔 부부관계를 정리하는 거다. 황혼이혼은 경제적으로도 악영향을 미친다. 사별은 더하다. 특히 여성에게 그렇다. 남편이 숨지면 전업주부로 ...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현재페이지 4 다음페이지 없음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오영환 부소장 : oh.younghwan@joongang.co.kr (02-751-5515)
1988년 중앙일보 입사 이래 북한 문제와 양자 외교 관계를 비롯한 외교안보 현안을 오래 다뤘다. 편집국 외교안보부장ㆍ국제부장과 논설위원ㆍ도쿄총국장을 거쳤고 하버드대 국제문제연구소(WCFIA) 펠로우를 지냈다. 부소장 겸 논설위원으로 외교안보 이슈를 추적하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