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응답하라' 1994 나온다

[사진=tvN]


tvN의 인기 드라마 ‘응답하라 1997’의 시즌2 드라마가 ‘응답하라 1994’로 꾸며질 전망이다.

방송 업계의 한 관계자는 온라인 중앙일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내년에는 tvN에서 ‘응답하라 1994’를 선보일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최근 열린 광고주 대상 설명회 참석자들을 중심으로 나온 이야기다.

지난 9월 종영한 응답하라 1997은 본래 1994년을 배경으로 제작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은지원이 캐스팅되면서 그가 활동했던 시대를 배경으로 하게 돼 1997년을 배경으로 하게 된 것이다. 이 때문에 H.O.T와 젝스키스의 라이벌 등 시대적 포인트가 추가됐다.

또한 1994년은 신원호 PD가 대학에 들어간 시절이기도 하다. 신 PD는 94년 서울대 화학공학과에 입학했다. 94년은 90년대 문화가 집약됐던 시기이기도 했다. 서태지와 아이들 3집 수록곡 ‘교실 이데아’는 발표 직후 사회적 이슈를 불러일으키며 관심을 모았다.

손지창과 장동건, 심은하 등이 인기를 끌며 ‘농구 열풍’을 가져왔던 드라마 ‘마지막 승부’ 역시 94년 작품이다. 미국월드컵을 기억하는 네티즌들에게는 홍명보 감독을 빼놓을 수 없다. 당시 월드컵에서 홍명보 감독의 활약은 국민들에게 큰 힘을 줬다. 홍 감독은 94년 미국에서 대학을 다니던 부인 조수미(39)씨를 만나 결혼에 골인하게 된다.

‘응답’ 시리즈의 시즌2가 1994년으로 정해지면서, 2002년판 ‘응답하라’를 기다렸던 팬들은 다소 아쉬운 마음을 금할 수 없게 됐다. 그동안 팬들은 ‘응답’의 시즌2에 대해 1994년과 2002년 두 가지 시대로 나뉘어 응원해 왔다.

CJ E&M의 한 관계자는 "'응답' 시즌2에 대한 논의가 있었던 것은 사실"이라며 "현재 여러가지 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