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무릎부상 티파니, 한달만에 23일 소녀시대 활동재개


[뉴스엔 김형우 기자]

무릎부상으로 한달 넘게 휴식을 취했던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가 그룹에 복귀해 활동을 재개한다.

티파니는 오는 23일 일본 후지TV에서 생방송되는 아침 정보 프로그램 ‘메자마시테레비’를 시작으로 소녀시대로서의 활동에 복귀하며, 소녀시대는 이날 히트곡 ‘Gee’를 열창, 멤버 9명이 함께하는 완벽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더불어 티파니가 합류한 소녀시대는 24일, 일본 TOP가수들이 총 출동하는 TV 아사히 뮤직스테이션의 연말 결산 ‘뮤직스테이션 슈퍼라이브’에도 출연, ‘GENIE’와 ‘Gee’를 메들리로 선보인다. 또 25일에는 MBC ‘음악중심’ 연말 결산에 출연해 한국에서의 첫 복귀 무대를 갖는다.

특히 소녀시대의 높은 인기로 인해, 멤버 티파니의 부상은 한국은 물론 일본 언론에도 집중 보도될 정도로 큰 관심을 얻은 바 있어 티파니의 복귀 소식 및 첫 무대에 대한 관심 역시 뜨거울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소녀시대는 골든디스크 시상식 디스크 부문 대상, 멜론 뮤직어워드 2010 아티스트상, KBS 뮤직뱅크 연말 결산 1위 등 2010년을 결산하는 각종 시상식 대상 및 차트를 석권하며 승승장구 중이다.



김형우 cox109@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