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천리포수목원 훼손 우려와 관련 도로개설계획 재검토

관광도로 개설로 인한 '수목의 보고 (寶庫)' 천리포수목원 훼손 우려와 관련, 충남태안군은 19일 도로계획을 원점에서 재검토키로 했다.

태안군은 "천리포수목원의 관광자원으로서의 가치를 인정해 원형보존을 원칙으로 기존의 도로건설계획을 재검토하겠다" 며 "구체적 방안은 수목원측과 협의해 결정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한편 문화관광부는 이에 앞서 태안군측에 천리포수목원 보존과 관련한 협조공문을 발송하고 도로공사 재고를 요청했다.

관광부는 공문을 통해 "천리포수목원 지역이 도로건설에서 제외돼야 한다" 는 의견을 밝혔다.

태안 = 이석봉 기자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