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준PO 4차전] "제발. 제발" 손아섭의 절박함이 거인을 깨웠다

손아섭, 가을 홈런!   (창원=연합뉴스) 김현태 기자=13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4차전 롯데 자이언츠- NC 다이노스 경기. 롯데 손아섭이 5회초 2사 3점 홈런을 날리고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17.10.13   mtkht@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손아섭, 가을 홈런! (창원=연합뉴스) 김현태 기자=13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4차전 롯데 자이언츠- NC 다이노스 경기. 롯데 손아섭이 5회초 2사 3점 홈런을 날리고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17.10.13 mtkht@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제발. 제발..."
 
13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롯데와 NC의 준플레이오프(준PO·5전 3승제) 4차전. 
 
5회 초 2사 1·2루에서 롯데 손아섭은 NC 원종현의 슬라이더를 제대로 받아쳤다. 
 
1루를 향해 뛰던 손아섭은 타구를 바라보며 "제발. 제발"이라며 혼잣말했다. 
 
손아섭은 "펜스에라도 맞길 바라는 심정이었다. 그만큼 간절했다"며 "홈런이 나오면 분위기를 우리 쪽으로 가져올 수 있겠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밝혔다. 
 
 
손아섭은 4회 초 NC 선발 최금강을 상대로 선제 솔로포를 터뜨렸다. 그리고 5회 초 연타석 홈런을 쳤다. 지난 11일 3차전에도 투런포를 터뜨린 손아섭은 2경기에서 홈런 3개를 기록했다. 
 
4타수 3안타·4타점을 올린 손아섭은 4차전 최우수 선수(MVP)로 선정됐다. 경기 후 손아섭은 "오늘이 올 시즌 마지막 경기가 될 수도 있다는 생각에 정말 절박한 심정으로 경기에 나섰다"며 "1경기를 더 할 수 있는 기회가 와서 기분이 좋다"고 했다. 
 
손아섭 "가을 야구, 내가 만든다"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13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 KBO 포스트시즌 롯데 자이언츠와 NC 다이노스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 5회 초 2사 1, 2루 상황 롯데 2번 손아섭이 3점 홈런을 친 후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17.10.13   imag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손아섭 "가을 야구, 내가 만든다"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13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 KBO 포스트시즌 롯데 자이언츠와 NC 다이노스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 5회 초 2사 1, 2루 상황 롯데 2번 손아섭이 3점 홈런을 친 후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17.10.13 imag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손아섭은 5회 두 번째 홈런을 치고 큰 몸 동작으로 세리머니를 펼쳤다. 그는 3차전 홈런 때도 평소와는 달리 큰 세리머니로 분위기를 띄웠다. 
 
손아섭은 "그라운드를 도는데 팬들이 열광하는 모습이 눈에 들어왔다. 나도 모르게 몸 동작이 커진 것 같다"며 웃었다. 
 
손아섭은 이번 준PO 4경기에서 16타수 8안타(3홈런) 6타점을 기록했다. 타격감이 물 올랐다. 손아섭에게 올해 포스트 시즌은 5번째 경험이다. 이전 4차례 포스트 시즌에서는 홈런을 기록하지 못했다. 그는 "20대 초반 때에 비해 확실히 여유가 생긴 것 같다. 어릴 때는 두려움 없이 덤볐다. 지금 부담감도 크고 두려움도 생겼지만 여유가 있어 내 스윙을 할 수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손아섭이 맹활약한 롯데는 NC를 7-1로 꺾고 시리즈 전적을 2승 2패로 맞췄다. 1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리는 5차전에서 플레이오프 진출을 놓고 마지막 대결을 펼친다. 
 
그는 "아무래도 시즌 마지막까지 힘든 경기를 많이 했다. 그런 과정을 잘 이겨냈기 때문에 5차전에서도 잘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선후배들이 잘해줄 거라 믿는다"며 "이기고 지는 건 내가 컨트롤할 수 없는 부분이다. 열심히 달려온만큼 평정심을 유지해 최선을 다하면 하늘이 도와줄 거라 생각한다. 승리에 대한 집착을 버리고 순리대로 노력하고 결과는 하늘에 맡기겠다"고 했다. 
 
준PO 4차전 MVP 손아섭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13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 KBO 포스트시즌 롯데 자이언츠와 NC 다이노스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 이날 2개의 홈런을 친 손아섭을 MVP를 받은 후 사진 촬영하고 있다. 2017.10.13   imag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준PO 4차전 MVP 손아섭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13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 KBO 포스트시즌 롯데 자이언츠와 NC 다이노스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 이날 2개의 홈런을 친 손아섭을 MVP를 받은 후 사진 촬영하고 있다. 2017.10.13 imag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창원=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