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승민 “한강 기고문 靑페이스북 올린 것 너무 충격적…담당자 해임해야”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 [연합뉴스]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 [연합뉴스]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은 13일 “소설가 한강씨의 뉴욕타임스 기고문을 청와대가 공식 페이스북에 올린 일은 너무나 충격적”이라며 “관련자 전원을 당장해임하라”고 요구했다.
 
유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청와대의 페이스북은 아무 글이나 올리는 포털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유 의원은 또 “한강씨는 기고문에서 ‘한국전쟁은 강대국의 대리전’이라고 했는데 청와대가 이 글을 페북에 올린 건 이런 황당한 역사인식이 청와대의 생각과 같다는 자백이냐”며 이렇게 말했다.
 
유 의원은 “1950년 6월 25일 북한군의 남침이 김일성은 원치 않은 전쟁을 구(舊) 소련이 시켜서 했다는 말이냐”며 “김일성의 남침으로 수많은 생명이 희생된 한국전쟁에 대해 이런 왜곡된 역사인식을 보인 글을 버젓이 페북에 올린 청와대 책임자는 누구냐”고 비판했다.
 
유 의원은 “언론 보도에 의하면 청와대 관계자는 ‘대화와 평화적 해법이 필요하다는 주장과 청와대 입장이 다르지 않아서’ 이 글을 올렸다고 하는데, 아직도 무엇이 문제인지를 깨닫지 못하고 있다”며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일에 대해 철저히 조사해 그 책임을 물어 관련자 전원을 당장 해임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