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피치 “한국, 전쟁 없을 것” 국가 신용등급 AA- 유지

세계 3대 신용평가기관 중 한 곳인 피치가 12일 한국 국가신용등급을 ‘AA-’, 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으로 종전대로 유지한다고 발표했다.
 
AA-는 피치의 신용등급 중 네 번째로 높은 등급이다.
 
피치는 한국 신용평가 보고서에서 “최근 한반도의 지정학적 긴장 고조가 주요 불안 요인이 되고 있다”면서도 “한반도 내 지정학적 리스크 고조는 ‘예전과 유사한 패턴’을 보이며 새로운 것이 아니다. 한반도 내 전쟁은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보이며, 미사일 테스트 및 공격적 언행과 실제 전쟁 가능성은 별개로 구분할 필요가 있다”고 평가했다.
 
한국의 경제 여건과 관련해서는 “견조한 성장세, 양호한 대외 및 재정 건전성은 긍정적이지만 높은 수준의 가계부채가 취약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피치는 반도체 수출 등으로 잠재성장률 수준의 성장세(2017년 2.7%, 2018년 2.8%, 2019년 2.6%)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세종=박진석 기자 kailas@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