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낙연 총리, '코리아 VR(가상현실) 페스티벌 2017' 현장방문

이낙연 국무총리는 9월 18일(월) 오전 10시 서울 상암 DMC 지역 누리꿈스퀘어에서 펼쳐지는 ‘코리아 VR(가상현실) 페스티벌 2017’ (9.16.(토)~20.(화), (전시회는 19일까지)) 현장을 방문했다.  
*(참석) 김용수 과기정통부 2차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장(윤종록), 한국전자통신연구원장(이상훈),한국가상증강현실산업협회장(윤경림) 등   
이번 방문은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여 핵심 신산업인 VR 산업*현장을 방문하여 전시물을 살펴본 후, 신산업과 일자리 창출에 대한 정부의 의지를 표명하고 개발자를 격려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VR관련 기업의 성과를 확산하기 위해 9월 16일 상암 누리꿈스퀘어에서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7’을 개최하여 가상현실 분야의 국내외 최신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 3회째인 VR 페스티벌은 융합신기술과 제품 시연을 통하여 제조・교육・의료・국방 등 기존산업과 융복합을 통한 4차 산업혁명 성과 확산과 양질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 동안 과기정통부는 교육‧제조‧의료 분야별 플래그십 프로젝트, 국가전략프로젝트, 인력양성, VR 펀드, 규제완화 및 전문기업 육성 등 관련 생태계 조성에 노력해왔다.
 
이번 페스티벌은 국내외 주요 VR기업의 최신 서비스와 제품을 선보이는 전시회, VR 콘텐츠 공모전인 그랜드챌린지, 국내외 저명인사들의 기조강연이 진행되는 컨퍼런스, 글로벌 투자상담회 등 다채로운 행사들로 구성되어 있다.  
우선 국내외 주요 VR기업들이 참가하는 전시회는 76개기업 194개 부스 규모로 개최되며, 해외에서도 미국, 일본, 호주, 중국 등 6개국 15개 기업이 참여한다.
 
LG전자는 국내 최초로 고품질(High-end) 게임용 PC 기반의 VR HMD*를 내놓을 예정이며, CJ 4DPLEX, 상화기획 등도 신제품을 대중에게 공개하며 시장 공략에 나선다. 이번 전시에서 최초로 공개되는 이러한 제품․서비스에 많은 관람객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랜드챌린지는 국내 VR·AR 개발자의 도전적 콘텐츠 개발 및 사업화를 지원하는 공모전으로, 개발자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이다.  
아울러, VR 관련 산업동향과 미래전략을 제시하는 컨퍼런스와 최신 기술 정보를 공유하는 기술세미나도 개최된다. 이와 함께, 아시아권 투자자·바이어 초청 상담회 및 네트워킹 리셉션 개최 등을 통해 국내 VR·AR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기회를 지원하는 글로벌 투자상담회(Global Business Creation)도 진행된다.
 
이낙연 총리는 전시부스에서 제조・의료・국방과 융합된 VR 기술을 직접 체험하고, 성과 확산과 양질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 노력을 격려하면서 가상현실산업 주역인 우수 벤처대표들에게 "가상현실 산업의 발전을 위하여 과감하게 혁신하고 도전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해커톤 형식으로 치러지는 VR·AR 개발경진대회(그랜드챌린지)장을 방문하여 유망 개발자와 스타트업 대표에게 VR·AR 제품개발과 창업을 위한 끊임없는 열정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주무부처인 과기정통부에는 “가상현실 산업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수 있도록 핵심 원천기술개발과 규제 개선 등 관련 정책을 펼쳐 산업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는데 적극 앞장 서 달라”고 지시했다.
 
*HMD(Head Mounted Display) : VR 콘텐츠를 감상하기 위해 머리에 착용하는 영상·음향 기기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북핵위기 심화 및 동북아 안보환경 변화 등 미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2017년 7월 1일 개소했습니다.
연구소는 대학과 정부출연 연구 기관 등과 연계해 학술행사를 개최하며, 정기적으로 자문회의를 열고 다양한 시각과 차별화된 이슈를 제시합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은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와 기사를 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