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남 진주에 국내 최대 ‘태극형 정원’ 민간에 오늘부터 개방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이 올해 광복 72주년을 맞아 경남 진주 남부산림자원연구소의 국내 최대 규모 '태극형 정원'을 14일 개방하고 있다. 이 정원은 가로 57m, 세로 34m(1938㎡) 크기다. [사진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이 올해 광복 72주년을 맞아 경남 진주 남부산림자원연구소의 국내 최대 규모 '태극형 정원'을 14일 개방하고 있다. 이 정원은 가로 57m, 세로 34m(1938㎡) 크기다. [사진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이 광복 72주년을 맞아 경남 진주 남부산림자원연구소의 국내 최대 규모 ‘태극형 정원’을 14일 개방했다.

 
 태극형 정원에는 조경수와 잔디, 우수한 품종의 대나무를 다시심기와 보충 심기를 해 선보였다. 국내 최대 규모의 태극형 정원은 가로 57m, 세로 34m(1천938㎡) 크기로 중앙의 태극문양은 200㎡, 각 모서리에 자리 잡은 건곤감리는 각각 40㎡ 크기에 달한다. 건곤감리 4괘에는 조경수 연구로 선발된 우수 품종을 개량한 꽝꽝나무를 심었다.
 
 태극기의 흰 바탕에는 각 지역에서 수집해 녹색 기간이 긴 국내 토종 잔디를 심었고, 태극문양에는 대나무 연구를 통해 선발된 관상미가 높은 황호죽과 겨울철에 열매와 잎이 붉게 변하는 상록관목인 남천을 심었다.
 
 태극형 정원은 월∼금요일에만 개방되며, 방문 문의는 대표전화(055-759-8231)로 할 수 있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