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취업 포기하겠습니다" 7월 구직단념자 48만6000명

[중앙포토]

[중앙포토]

취업난이 이어지면서 일자리를 구하지 않은 구직단념자 수가 50만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비경제활동인구 중 구직단념자 수는 48만6000명으로 전년 동월대비 4만명 증가했다.  
 
구직단념자는 일자리를 구하지 않은 사람 중 지난 1년 내 구직경험이 있던 사람을 말한다.  
 
구직단념자 수는 지난 3월 46만8000명에서 4월 41만9000명으로 줄었다가 5월에는 50만2000명으로 늘었다. 6월에는 44만9000명으로 하락했지만 지난달에는 다시 50만명으로 늘었다.  
 
지난달 청년 실업률은 0.1%포인트 상승한 9.3%를 기록했지만, 구직단념자·취업준비생 등을 포함한 청년 체감실업률은 22.6%로 작년보다 큰 폭(1.0%포인트)으로 상승했다.
 
구직단념자뿐 만 아니라 '쉬었음' 인구도 늘었다. 지난달 쉬었음 인구는 164만7000명으로, 지난해보다 8만4000명이 증가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