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추신수 4출루 2득점, 텍사스 승리 이끌어

추신수 선수 자료사진[AP=연합뉴스]

추신수 선수 자료사진[AP=연합뉴스]

'출루머신'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가 8월 상승세를 이어갔다. 볼넷 3개를 고르며 네 차례 출루에 성공했다.
 
추신수는 1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경기에서 1번 지명타자로 출전해 1타수 1안타·3볼넷·2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55로 올라갔다. 추신수는 8월 들어 상승세를 타고 있다. 지난 10일 뉴욕 메츠전에서는 5출루에 성공하기도 했다. 이날 경기에서도 안타를 추가해 월간 타율은 0.306(36타수 11안타)이 됐다.
 
추신수는 1회 말 첫 타석에서 휴스턴 선발 마이크 파이어스를 상대로 볼넷을 골랐다. 1볼-2스트라이크에 몰렸지만 볼 3개를 잘 골라냈다. 두 번째 타석에선 안타를 때려냈다. 우익수 조시 레딕이 다이빙 캐치를 시도했으나 잡지 못하면서 행운의 안타가 됐다. 올 시즌 98번째 안타.
 
5회 선두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스트레이트 볼넷으로 걸어나간 뒤 엘비스 앤드루스 타석 때 2루를 훔쳤다. 추신수의 시즌 10번째 도루. 추신수가 두자릿수 도루를 기록한 건 2013시즌(20도루) 이후 4년 만이다. 추신수는 앤드루스의 내야 안타 때 3루로 진루한 뒤 노마 마자라의 땅볼 때 홈을 밟았다. 추신수는 6-3으로 앞선 1사 1루에선 프란시스 마르테스와 6구 승부를 벌인 뒤 볼넷으로 출루했다. 추신수는 애드리언 벨트레의 안타 때 두 번째 득점까지 올렸다. 8회 마지막 타석에선 3루수 직선타로 물러났다. 텍사스는 8-3으로 승리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