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2018년 프로야구, 아시안게임 기간에 경기 중단

2018년 KBO리그가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기간에는 경기를 중단하기로 했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3일 "지난 8일 2017년 제6차 실행위원회를 열고 내년 KBO리그 경기일정 편성 원칙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2018년 개막전은 3월 24일 토요일로 정해졌다. 2018년 개막전은 3월 24일 토요일에 2016년 팀 순위 상위 5개팀의 홈 구장인 잠실(두산 베어스), 마산(NC 다이노스), 고척 스카이돔(넥센 히어로즈),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KIA 타이거즈), 인천 SK 행복드림구장(SK 와이번스)에서 열린다.
 
4위였던 LG 트윈스는 잠실구장을 함께 쓰는 2016년 우승팀 두산이 홈 개막전을 치르게 돼 2018시즌을 원정으로 시작한다. 6위 팀인 SK 와이번스가 홈에서 개막을 맞이한다. KBO는 "개막전 원정팀은 순위와 관계없이 흥행 등을 고려하여 추후 편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홈에서 개막전을 치르는 두산, NC, 넥센, KIA, SK 등 5개 팀은 토·일요일 2연전부터 개막 다음 주 화∼목요일 3연전까지 홈에서 5연전을 한다. 개막을 원정경기로 치르는 LG, 한화 이글스, 롯데 자이언츠, 삼성 라이온즈, kt wiz는 홈 개막 시리즈를 개막 다음 주 주말 3연전인 3월 30일부터 4월 1일까지 거행한다.
 
태극전사의 불 방망이가 2연속 콜드게임 승리를 이끌었다.한국 야구 대표팀이 금메달의 최대 경쟁자로 꼽힌 대만마저 대파하며 조별리그 1위를 확정지었다.한국은 24일 인천 문학야구장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야구 B조 예선 대만과의 경기에서 10-0, 8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뒀다.경기 종료 후 그라운드에 나온 한국 선수들이 대만 선수단과 인사하고 있다. 2014.09.24

태극전사의 불 방망이가 2연속 콜드게임 승리를 이끌었다.한국 야구 대표팀이 금메달의 최대 경쟁자로 꼽힌 대만마저 대파하며 조별리그 1위를 확정지었다.한국은 24일 인천 문학야구장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야구 B조 예선 대만과의 경기에서 10-0, 8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뒀다.경기 종료 후 그라운드에 나온 한국 선수들이 대만 선수단과 인사하고 있다. 2014.09.24

시즌 중에는 '아시안게임 휴식기'도 있다. KBO는 8월 17일부터 9월 3일까지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일정을 고려해 KBO 정규시즌을 일시 중단하기로 했다. 
 
그러나 팀 당 144경기 체제는 유지한다. KBO는 "2018년에도 KBO리그 정규시즌은 팀 간 16차전, 팀당 144경기, 총 720경기를 치른다. 연전 편성도 올해와 동일하게 3연전 네 차례에 이어 2연전 두 차례를 치르는 방식을 유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2018년 KBO 시범경기는 3월 13일에 시작해 3월 21일까지 팀당 8경기씩 총 40경기가 열린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