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유천, 황하나 사진 올리며 애정 드러내…"겁나 사랑스러움"

[박유천 인스타그램 캡처]

[박유천 인스타그램 캡처]

박유천의 인스타그램이 공개된 가운데, 그가 올린 황하나씨의 사진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황하나씨의 인스타그램에 박유천의 아이디가 태그 되어 있는 사진이 발견되며 박유천의 인스타그램이 공개됐다.
 
이에 박유천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신을 둘러싼 논란과 결혼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박유천은 "모든 분들께 정말 죄송하고 미안하다는 얘기를 하고 싶었다"면서 "결혼 또한 여러분들께 미리 말못해 너무 죄송하다. 사과조차 못했는데 말씀드리기 어려웠다. 이해 부탁드린다"고 적었다.  
 
또 다른 게시물에서 박유천은 황하나씨가 한복을 입고 있는 사진을 게재하며 "미침 겁나 사랑스러움"이라고 적었다.  
 
앞서 황하나씨 인스타그램 라이브에는 박유천이 등장하며 근황을 공개하는 듯 했다. 황하나씨는 노래방에서 지인들과 즐기는 영상을 공개했고, 이때 박유천은 옆에서 손가락으로 브이를 그리던가 어깨에 기대며 자신의 얼굴을 노출하려 했다.  
 
결국 황하나는 "옆에 있는 사람 보여달라고요? 안돼요 못생겨서"라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