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中 외교부, 한국의 남북회담 제의에 환영 메시지

우리 정부가 17일 남북 군사당국 회담 개최와 적십자회담을 북한에 제안한 것에 대해 중국 외교부가 환영의 뜻을 표명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사진 웨이보]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사진 웨이보]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중국 정부는 남북 양측이 대화를 통해 관계 개선과 화해 협력을 추진하는 것이 양측의 근본적인 이익에 부합되고 한반도 정세 완화에도 도움이 되며 지역 평화와 안정과 안전에 유리하다고 생각해 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루 대변인은 "우리는 남북 양측이 긍정적인 (해결) 방향으로 함께 노력하고 교착상태를 해결하며 대화와 협상 재개를 위한 조건을 조성하길 바란다"며 "우리는 또 모든 관련국들이 이와 연관해 이해와 지지를 보내길 바라고 한반도 핵 문제를 적절히 해결하기 위해 건설적인 역할을 하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우리 정부는 군사분계선(MDL)에서의 적대행위중단과 군사당국 회담, 추석 기간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남북 적십자회담을 공개 제안한 바 있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