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민대, 글로벌 창업캠프 열었다··· 4주간 6개팀 참가

국민대학교 창업지원단이 주최하는 Kookmin Global Entrepreneurship Bootcamp 프로그램(이하 K-GEB) 개회식이 3일 학술회의장에서 열렸다. 이 행사는 글로벌 창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활성화를 이끌어 내는 것이 목적이다.
 
K-GEB는 국민대학교 학생과 전 세계 각지의 예비 창업 학생이 하나의 팀이 되어 4주간 창업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서 총 6개의 팀이 구성됐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각 팀은 전문 멘토단의 교육을 받아 창업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제품 제작부터 판매에 이르기까지 창업과 관련된 전반적인 과정을 경험하게 된다.  
 
이 날 행사에 참여한 강시우 창업진흥원장은 “국민대학교에서 진행하는 이번 K-GEB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예비 창업가들이 세계 경제를 이끄는 글로벌 CEO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국가차원에서도 이들이 글로벌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경우 대외협력부총장은 “과학기술의 발전으로 상상에 그쳤던 일들이 현실이 되고 있을 만큼 세계가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며 “이번 K-GEB 프로그램은 참여한 학생들이 창업 관련 글로벌 실무능력과 팀워크 마인드를 배양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