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미국서 총격사건 장면 페이스북으로 생중계…6명 다쳐

미국에서 18일(현지시간) 총격사건이 SNS를 통해 생중계되는 사건이 벌어졌다. 사건의 목격자가 페이스북 라이브 등을 통해 이를 실시간으로 공유한 것이다.
 
[사진 폭스뉴스 홈페이지]

[사진 폭스뉴스 홈페이지]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머틀비치에선 이날 저녁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5~6명의 남성에게 둘러싸여 집단 구타를 당하던 한 남성은 주머니에서 권총을 꺼내 자신을 때린 사람들을 향해 겨눴다. 
 
이 남성은 자신을 때린 사람뿐 아니라 주변을 향해 16발의 총을 쐈고, 현장에 있던 보안 요원은 그를 향해 총 1발을 쐈다. 보안 요원의 총격에 이 남성은 다리에 총상을 입고, 인근 주차장에 있던 차량을 강탈해 도주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이 사건은 당시 인근 호텔에서 투숙중이던 버바 힌슨이 객실에서 스마트폰으로 생중계에 나서며 전세계로 알려졌다. 45분가량에 달하는 힌슨의 영상은 페이스북 라이브에 이어 지역 언론의 방송 등을 통해 유튜브에도 공개됐다.
 
이 사건으로 총격 용의자를 포함, 6명이 다친 가운데 생명에 지장이 있는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용의자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중이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