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독일 빌트, "도르트문트, 이승우 영입 원한다"

도르트문트가 이승우를 원한다고 보도한 독일 빌트.

도르트문트가 이승우를 원한다고 보도한 독일 빌트.

 
독일 분데스리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가 이승우(바르셀로나 후베닐A) 영입을 원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독일 일간지 빌트는 19일(한국시간) "도르트문트가 아시아의 보석을 품을 수 있을까. 피터 보츠 신임 감독이 이끄는 도르트문트가 다음달 13일부터 19일까지 일본과 중국 투어를 갖는다. 이 기간에 일본 우라와 레즈(7월 15일), 이탈리아 AC밀란(7월18일)과 두 차례 경기를 갖는데, 이때쯤이면 이미 한국의 '특급 재능' 이승우가 합류했을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20세 이하 축구대표팀 공격수 이승우. [중앙포토]

20세 이하 축구대표팀 공격수 이승우. [중앙포토]

 
빌트는 "이승우는 2017 국제축구연맹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도르트문트 스카우트의 집중 관찰을 받았다. 좌우 측면을 가리지 않는 이승우는 매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고 소개했다.
 
이승우는 한국에서 열린 U-20월드컵에서 맹활약했다. 특히 아르헨티나와 2차전에서는 하프라인 부근부터 40m 드리블을 치고 들어가 골망을 흔들었다. 빌트는 이승우를 '드리블 왕'이라고 소개했다.  
 
빌트는 "이승우는 2011년 바르셀로나 유스팀에 입단했고, 지난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스 리그에서 2골2도움을 기록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바르셀로나 성인팀에서 충분한 출전시간을 갖기는 어려울 전망이다. 수퍼스타 리오넬 메시, 네이마르, 루이스 수아레스 등 경쟁자들이 너무 강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