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가뭄 현장 찾은 이 총리

이낙연 국무총리(오른쪽)가 18일 충남 보령댐 등 가뭄 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보고받았다. 이 자리에서 이 총리는 “급한 불을 끄면서 중장기 대책을 추진해야 한다”며 “기후변화로 강우량 부족이 계속되는 것이라면 농업 방식과 작목 전환 등 근본 대책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프리랜서 김성태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