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LG화학 경영진 베이징서 채용 설명회

LG화학은 박진수 부회장이 CHO(최고인사책임자) 김민환 전무 등과 함께 지난 16일 중국 베이징에서 채용행사를 열었다고 18일 밝혔다.
 
박 부회장은 베이징대와 칭화대 등 중국 주요 10여개 대학에서 초청된 학부생 30여명에게 회사를 소개했다. 중국 채용행사는 올해로 4번째다. 박 부회장은 “한국과 중국을 진정으로 이해하는 ‘지중(知中) 인재’를 찾으러 왔다”며 “어떤 상황에서도 스스로 현답(賢答)을 찾을 수 있는 인재 확보를 통해 영속 기업을 위한 기반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LG화학은 1995년 국내 화학업계 최초로 중국에 생산법인을 설립한 이후 현재 전체 매출의 약 35%가 중국에서 나온다. 
 
전영선 기자 azul@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