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프랑스 칸서 함께 담배 피우는 모습 포착된 홍상수·김민희

21일 온라인에서 퍼지고 있는 홍상수·김민희 사진.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21일 온라인에서 퍼지고 있는 홍상수·김민희 사진.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17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개막한 제70회 칸 국제영화제(70th Cannes Film Festival)를 찾은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사진이 21일 온라인 커뮤니티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다.
 
이날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함께 마주 보고 담배를 피우는 홍상수·김민희의 사진이 확산하고 있다. 
 
홍 감독은 올해 '그 후'와 '클레어의 카메라' 두 편이 이례적으로 동시 초청을 받으면서 당당하게 칸에 입성할 수 있게 됐다. 김민희는 두 영화에 모두 출연한 배우로 칸을 찾았다. 
 
칸영화제 사무국 측에 따르면 '클레어의 카메라'는 21일 오후 7시15분 브뉘엘 극장에서, '그 후'는 22일 오후 4시30분 르미에르 극장에서 상영된다.
 
앞서 김민희는 제67회 베를린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그가 베를린에 이어 2관왕을 차지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번 칸 국제영화제에는 국내 감독 최초로 박찬욱 감독이 심사위원으로 위촉됐으며, '악녀' '불한당' '옥자' 등 한국 영화 5편이 초청됐다.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