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올여름을 책임진다는 '충격적'인 남성용 원피스

올여름을 책임질 '엄청난' 남성용 원피스가 공개됐다. 
킥스타터 홈페이지에 올라온 롬프힘 사진. [사진 킥스타터]

킥스타터 홈페이지에 올라온 롬프힘 사진. [사진 킥스타터]

지난 17일(현지시간) CNN 등 미국 현지 언론은 여름에 입을 수 있는 ‘참신한’ 남성복을 보도했다.  
[사진 ACED 홈페이지]

[사진 ACED 홈페이지]

 
알록달록한 무늬 혹은 파스텔톤 색상에 상의와 바지가 붙어있는 점프슈트 형태의 이 옷의 이름은 ‘롬프힘'(romphim)이다. 위아래가 붙은 아기 옷을 의미하는 롬퍼(romper)와 그(him)의 합성어다.  
[사진 ACED 홈페이지]

[사진 ACED 홈페이지]

롬프힘은 시카고의 패션업체인 ACED 디자인이 제작한 것으로, 소셜 펀딩 사이트인 킥스타터에 올린 지 단 이틀 만에 당초 목표액의 10배 이상인 14만 5000달러(약 1억 6300만원)를 모으는 등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롬프힘은 입었을 때 느낄 정신적인 창피함보다 육체적인 편리함을 강조한다. 우선 옷의 앞과 뒤에는 주머니가 있어 물건 소지가 가능하고 허리는 밴드 형태로 조절이 가능하다. 또한 옷감이 부드러워 착용감이 우수하고 결정적으로 앞에 지퍼가 있어 볼일을 볼 때도 문제없다.
킥스타터 홈페이지에 올라온 롬프힘 사진. [사진 킥스타터]

킥스타터 홈페이지에 올라온 롬프힘 사진. [사진 킥스타터]

ACED 디자인 측은 "편안하고 통풍도 좋은 최고의 여름용 남성복으로 콘서트, 해변, 파티에서 입는 걸 추천한다“며 ”한 번 입어본 남자라면 다시는 벗고 싶지는 않을 것"이라고 장담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