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도시바 반도체 인수전 2차 입찰 마감

19일 도시바의 반도체사업 매각 2차 입찰이 마감된 가운데 SK하이닉스가 미국 베인캐피탈과 손잡고 MBO(기존 경영진과 임직원의 인수) 방식을 제안했다. 일본 정부가 반도체 기술 유출을 우려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지분을 51%만 인수하고 나머지는 일본의 민관펀드인 산업혁신기구(INCJ)가 사들이는 안을 타진할 방침이다. SK하이닉스와 베인캐피탈은 신규 법인인 ‘도시바 메모리’를 2년 후 일본 증시에 상장해 투자금을 회수할 계획이다. INCJ는 브로드컴-KKR 컨소시엄과 연합 협상을 벌여왔으나, 출자 조건 등을 둘러싸고 최근 갈등을 빚었다. 일본 정부가 지원하는 INCJ의 결정에 따라 매각 방향이 달리질 수 있어 도시바 역시 당분간 기한을 두지 않고 추가 입찰을 받을 전망이다.
 
김유경 기자 neo3@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