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욕 타임스퀘어 보행자 거리에 차량 돌진, 1명 숨지고 22명 부상…“한국인 피해는 없어”

1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보행자 거리에서 차량이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AP=뉴시스]

1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보행자 거리에서 차량이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AP=뉴시스]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보행자 거리에 차량이 돌진해 1명이 숨지고 22명이 부상했다. 
 
18일(현지시간) 뉴욕시 경찰 당국에 따르면 이날 정오쯤 자주색 혼다 차량 한 대가 맨해튼 타임스퀘어 거리를 걷던 행인들을 향해 돌진했다.  
 
사고 당시 폐쇄회로TV(CCTV) 영상 화면. [AP=뉴시스]

사고 당시 폐쇄회로TV(CCTV) 영상 화면. [AP=뉴시스]

이 사고로 18세 여성 한 명이 숨지고 4명이 중태에 빠지는 등 22명이 다쳤고, 사고를 내고 도망가던 용의자는 근처 시민들에게 붙잡혀 경찰에 넘겨졌다. 
 
용의자는 뉴욕 브롱크스 출신의 26살의 남성으로 2차례 음주운전 경력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용의자는 사고 직후 차량에서 나와 도주하려는 과정에서 경찰관들에게 주먹을 휘두르기도 했다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용의자는 뉴욕 브롱크스 출신의 26살의 남성 리차드 로자스. [AP=뉴시스]

용의자는 뉴욕 브롱크스 출신의 26살의 남성 리차드 로자스. [AP=뉴시스]

 
주뉴욕총영사관에 따르면 이번 사건 부상자 중 한국인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용의자를 상대로 음주 여부를 조사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조사 결과 테러와 관련된 증거는 찾지 못했다고 밝혔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