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자동차가 신용카드 … 기름값 등 결제 시범실시

신한카드는 차량에 디지털 아이디를 부여해 결제 수단으로 활용하는 ‘커넥티드 카 커머스’를 상용화한다고 21일 밝혔다. 올 상반기 중 강남 3구와 분당 지역에서 시범 서비스를 한다. 하반기엔 서울 전역, 내년부터는 경기도 등 다른 지방으로 서비스를 확대한다. 커넥티드 카 커머스는 차가 매장을 지나갈 때 가격 등 결제정보를 스스로 인식하고 결제하는 서비스다. 운전석 부분에 설치된 디지털 장치가 운전자의 스마트폰 앱과 무선으로 연결된다. 앱카드가 결제와 적립을 알아서 해 준다. 주유나 주차, 드라이브 스루(Drive Through), 픽업 서비스 등에 자동 결제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GS칼텍스 등 파트너 업체와 제휴하고 시스템을 마련하고 있다.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