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프랑스 대선후보들 잇따라 조의·유감 표명

대선을 3일 앞둔 현지시간 20일 밤, 프랑스 파리의 샹젤리제 거리 한복판에서 경찰을 표적으로 총격 사건이 벌어지면서 유력 대선후보들이 잇따라 조의와 유감을 표명하고 나섰다.
 
[사진 마린 르펜 프랑스 국민전선 대선후보 트위터]

[사진 마린 르펜 프랑스 국민전선 대선후보 트위터]

국민전선의 마린 르펜 후보는 트위터를 통해 "범행의 타깃이 된 경찰에 위로와 연대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고, 프랑수아 피용 공화당 후보는 "우리를 보호하기 위해 목숨을 바친 경찰에 조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사진 프랑수아 피용 프랑스 공화당 대선후보 트위터]

[사진 프랑수아 피용 프랑스 공화당 대선후보 트위터]

장-뤽 멜랑숑 좌파당 후보는 "숨지거나 부상을 입은 경찰관과 그의 가족들에게 위로를 전한다"며 "테러행위는 결코 묵과할 수 없고, 공모자들을 반드시 찾아야 한다"고 밝혔다.
[사진 장-뤽 멜랑숑 프랑스 좌파당 대선후보 트위터]

[사진 장-뤽 멜랑숑 프랑스 좌파당 대선후보 트위터]

 
한편, 대통령궁인 엘리제궁과 가까운 샹젤리제 거리에서 대선 직전 사건이 발생하면서 안보 이슈가 프랑스 대선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