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THIS WEEK] 끝없이 펼쳐진 연둣빛 … 고창서 청보리밭 축제

‘연두’는 봄을 상징하는 색이다. 하얗고 노란 봄꽃이 진 자리에 싱그러운 신록이 달렸다. 전북 고창 역시 연둣빛 푸르름이 한창이다. 이삭 팬 청보리 덕분이다. 특히 고창군 공음면 선동리 학원농장은 청보리 명소로 이름났다. 학원농장 의 규모는 50만㎡(약 15만 평). 주변 농가까지 합치면 100만㎡(약 30만 평)에 달하는 들판에 연두색 파도가 넘실댄다. 마침 22일부터 5월 14일까지 ‘제14회 고창 청보리밭 축제’가 학원농장 일대에서 열린다. 보리밭 을 산책하면서 인증샷을 남기거나 보리막걸리·보리개떡 등 보리를 주원료로 만든 음식을 맛볼 수 있다. 무료 입장.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