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일본서 39억원 훔쳐 도망치려던 韓 남성들 공항서 체포”

[사진 야후재팬 캡처]

[사진 야후재팬 캡처]

일본 후쿠오카시 도심에서 발생한 거액의 현금 강탈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한국인 남성들이 현지 공항에서 경찰에 붙잡혔다고 NHK가 보도했다.
 
20일 NHK에 따르면 이날 오후 일본 규슈(九州) 후쿠오카(福岡)시 주차장에서 현금 3억8000만엔(한화 39억여원)을 빼앗아 달아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후쿠오카 공항으로 출국하려던 한국인 남성들을 체포했다.
 
이들은 체포 당시 거액의 현금을 신고하지 않고 가지고 출국하려다 적발됐다. 일본 경찰은 이 한국인 남성들이 후쿠오카에서 발생한 현금 강탈 사건과 관련이 있다고 보고 경위 등을 집중 조사하고 있다.
 
하지만 체포된 한국인 남성이 몇 명인지 그리고 휴대하고 있던 현금이 어느 정도인지는 정확히 확인되지 않고 있다.
 
이날 오후 12시 반쯤 일본 규슈 후쿠오카시의 한 은행 주차장에서 도쿄에 사는 남성 회사원(29)이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 2명으로부터 스프레이로 추정되는 액체를 얼굴에 맞고 은행에서 인출한 현금 39억여 원이 든 여행 가방을 빼앗겼다.
 
경찰에 따르면 가방을 빼앗은 남성 2명은 근처에 대기하고 있던 또 다른 남성 1명이 운전하는 흰색 승용차를 타고 도주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