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 우이~신설 전철 수혜 유망한 대단지

북한산파크뷰 
 

서울 성북구에 3.3㎡당 1100만원대 아파트가 분양 중이다. 정릉동 289-16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북한산파크뷰(투시도)다. 지역주택조합 아파트인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35층 6개 동, 전용면적 50·59·84㎡ 977가구(예정) 규모다. 단지 내 편의시설로 남녀사우나·스포츠센터·스크린골프연습장·GX룸·문화센터·작은도서관·어린이집·경로당 등이 마련된다.
 
교통여건이 좋다. 단지 입구가 역 출입구와 맞닿아 있다. 경전철 우이~신설선이 12월 개통할 예정이며, 지하철 1·2·4·6호선을 4개 정거장 이내에서 갈아탈 수 있다. 내부순환로·북부간선로 등도 가깝다.
 
인근에 고대부속중·고교를 비롯해 창덕초·정릉초·대일외고·서경대·국민대·성신여대·고려대 등이 있다. 현대백화점·롯데백화점·이마트·롯데마트·고려대부속병원 같은 편의시설을 이용하기 편리하다. 북한산·북악산·남산타워 등을 조망할 수 있고 북한산둘레길이 가까워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공급가는 59㎡형이 3억500만원, 84㎡형이 4억500만원이다. 서희건설이 시공(예정)을, 국제자산신탁사가 자금관리를 각각 맡았다. 주택홍보관은 지하철 4호선 성신여대입구역 6번 출구 맞은 편 농협건물 2·3층에 있다.
 
문의 1855-0227
 
박정식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park.jeongsik@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