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코인노래방에서 성관계 도중 들킨 중학생 커플

코인노래방에서 성관계를 맺고 있는 중학생 커플의 모습이 찍힌 사진이 온라인상에 퍼지고 있다. 해당 사진은 옆방에 있던 한 손님이 찍어 올린 것으로 보인다.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지난 1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서울의 한 코인노래방에서 성관계를 맺고 있는 중학생 커플의 모습이 찍힌 사진 두 장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청소년 출입가능”이라고 적힌 유리문 너머로 주변 시선에 아랑곳하지 않고 관계를 맺고 있는 중학생 커플의 모습이 담겨 있다.
 
코인노래방과 같은 공공장소에서 지켜야 할 에티켓을 넘어선 것 아니냐는 비판과 함께 청소년에 대한 교육 당국의 올바른 성교육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여성가족부가 지난해에 발표한 청소년 유해환경 접촉 실태조사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청소년의 첫 성경험 시작 평균 연령은 12.8세까지 낮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