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회루 2층 다음달 1일부터 10월 말까지 개방

 국보 제224호인 경복궁 경회루가 다음달 1일부터 10월30일까지 개방된다. 2층까지 올라가 경치를 감상할 수 있다. 연못과 조화를 이루는 건축미로 사랑받는 경회루 2층에서는 동쪽으로 경복궁 전경이, 서쪽으로는 인왕산이 보인다. 해설사가 안내하는 경회루 특별 관람은 경복궁 홈페이지(www.royalpalace.go.kr)에서 한 사람당 최대 10명까지 예약할 수 있다. 외국인은 관람 희망일 6일에서 하루 전까지 전화(02-3700-3904)로 예약하면 된다. 첫 예약은 26일 오전 10시부터 받는다. 회당 최대 100명(내국인 80명, 외국인 20명)이 주중 매일 3회(오전 10시, 오후 2시, 오후 4시), 주말 매일 4회(오전 10·11시, 오후 2·4시)에 관람할 수 있으며 30~40분 정도 걸린다. 무료.
 연못 안에 조성한 2층 목조 누각인 경회루는 외국 사신의 접대나 왕이 신하들을 위해 연회를 베풀고 가뭄이 들면 기우제를 지내는 등 국가행사에 사용했다. 
 신준봉 기자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