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비키니 입고 하이힐 신은 채 난간을 잘 걸어야 미인?…"중국 미인대회 선발방식"

[사진 G9TV 캡처]

[사진 G9TV 캡처]

‘비키니를 입은 여성이 하이힐을 신고 아슬아슬한 절벽 난간을 걸어야 한다. 힐이 벗겨지거나 걷는 모습이 주춤하면 감점을 받는다.’

G9TV라는 유튜브 채널이 최근 소개한 중국의 한 미인대회 우승자 선발 방식이다. G9TV는 중국 라오쥔산(老君山)에서 열린 미인대회가 이렇게 치러졌다는 것을 소개했다. 이 방송에 따르면 대회 주최측은 “미녀가 되려면 담력과 균형감, 평정심이 중요하다”며 이같은 심사 방식을 택했다고 한다. 하지만 절벽 난간을 아슬아슬하게 걷다가 비틀거려 감점을 당한 참가자들은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고 이 방송은 전했다.

이 방송은 충칭(重慶)의 한 미인대회에선 1~3위로 뽑힌 여성들이 네티즌의 비판을 받은 사례를 소개했다. 네티즌들은 "입상자들이 못생겼다"는 악성 댓글을 달았고, 이에 주최측은 다시 입상자를 뽑는 일이 벌어졌다고 한다.

G9TV는 ‘중국 대륙의 미인대회 수준’이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이 같은 내용을 비판적으로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