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자유한국당 "이재용 구속, 집권여당으로서 깊은 유감"

 
[중앙포토]

[중앙포토]


17일 자유한국당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 관련, "집권여당으로서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김성원 자유한국당 대변인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먼저 '새롭게 구성된 범죄 혐의 사실과 추가로 수집된 증거자료 등을 종합할 때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 된다'며 영장을 발부한다는 법원의 결정에 대해 겸허히 수용한다"며 "향후 재판과정에서 정확한 실체적 진실이 규명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어 "뿌리 깊은 정경유착으로 또다시 국민께 큰 실망을 안겨드린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고 덧붙였다.

김 대변인은 "현재 삼성은 그룹 차원에서도 어려운 상황이겠지만 우리나라의 국내외적 경제상호아도 녹록치 않다는 점을 명심하고, 삼성이 국내 제일 기업으로서 사업보국의 정신으로 흔들림 없이 우리나라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매진해주길 당부한다"고 했다.

또 "그동안 특검 수사에 대한 항간의 우려와 근심이 있었지만 앞으로도 흔들림 없는 공명정대한 특검 소사를 기대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자유한국당은 이번 사건을 교훈삼아 국민이 원하는 깨끗하고 공정한 사회경제체제를 만들어 가는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은빈 기자 kimeb2659@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