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자유한국당 "특검, 이제부터라도 공정히 수사하라"

자유한국당이 16일, 법원의 청와대 압수수색 집행정치 신청 각하 결정과 관련해 국정농단 사건을 수사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을 향해 "이제부터라도 법 절차에 따른 공정한 수사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정준길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법원은 '형사절차에 입법 미비로 생긴 문제는 행정소송으로 다투는 것이 부적절'하다고 판단했다"며 "행정법원에서 위와 같이 각하 결정을 할 것이라는 사정을 충분히 예견할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특검이 집행정지 신청을 강행한 것은 처음부터 무리수였음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특검은 지금까지 보여준 보여주기식의 무리한 수사를 즉시 중단하라"며 "이제부터라도 형사소송법의 대원칙인 법절차 준수, 관련자 인권 보호를 지키며 본연의 임무에 충실해 줄 것을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