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북 대사관 "김정남, '김철' 명의 여권 사용" 확인

말레이시아 정부가 주말레이시아 북한대사관으로부터 현지시간 16일, 쿠알라룸푸르 공항에서 피살된 인물의 신원이 김정남인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사진 더스타 홈페이지]

[사진 더스타 홈페이지]

현지 언론 '더스타'에 따르면, 아흐매드 자히드 하미디 부총리는 현지시간 16일 기자회견에서 "북한 대사관이 김정남의 신원을 확인해줬다"며 "해당 여권은 위조 여권이 아닌 진품으로, 김정남이 '김철' 명의를 사용했다"고 밝혔다.

하미디 부총리는 "현재 쿠알라룸푸르 공항의 보안 레벨은 최상위 등급"이라며 운영에 아무런 지장이 없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