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북 김정남 피살] 우리 정부, 현지 시신 '지문'으로 김정남 확인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공항에서 지난 13일 오전 9시경 피살된 것과 관련, 우리 정부가 현지에서 살해된 북한 국적 남성이 김정남이라는 사실을 지문을 통해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일본 NHK방송 보도를 따르면 한국 정부는 지난 14일 말레이시아 정부로부터 이 남성의 지문 조회 요청을 받았다. 우리 정부에서 지문을 대조해 확인한 결과 피살된 남성의 지문이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의 것과 일치했다.

한국 정부는 오래전부터 김정남의 지문, 사진 등 신원정보를 수집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말레이시아 당국이 우리 정보당국에 김정남의 '옛날 사진'과 '지문 정보'를 요청했고 우리 측이 해당 정보를 전달해 신원을 확인할 수 있었다는 뜻이다.

한편 말레이시아 현지 병원에서 16일 오전 김정남 시신의 부검이 끝난 상황이다. 현지 경찰도 사인을 확인을 서두르고 있다. 또, 이번 사건의 용의자로 검거된 베트남 여권 소지 여성을 상대로 수사를 벌이는 중이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