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주 또 지진…기상청 "피해 없을 것으로 예상"

[사진 기상청 기진화산감시센터]

[사진 기상청 기진화산감시센터]

16일 새벽 경주에서 또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새벽 2시 30분경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7km 지점에서 규모 2.9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을 지난해 9월 발생한 지진의 여파로 보고 있다. 기상청의 지진·화산감시센터는 홈페이지를 통해 "9.12 지진의 여진"이라며 "피해 없을 것으로 예상"이라고 밝혔다.

경주 인근에서 지난해 9월 관측 사상 최대인 규모 5.8의 지진이 발생한 이후 이후 500여 차례가 넘는 여진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날 경주에서 지진이 발생하기 사흘 전인 13일 새벽 3시에는 경주와 다소 거리가 먼 대전시 유성구 남남서쪽 3㎞ 지점에서 규모 1.9의 지진이 발생하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