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철수…"이번 대선 安·文 양자구도 될 것"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가 "이번 대선은 저 안철수와 문재인의 양자구도 대결이 될 거라고 말씀드리고 있다"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SBS에서 15일 밤 방영한 '대선주자 국민면접'에 출연해 "저는 이길 자신 있다. 헌재에서 탄핵이 인용되면 많은 분들이 대선주자를 평가하는 기준이 바뀔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어서 안 전 대표는 "이제는 우리 미래를 누가 제대로 해결할 수 있을 것인가를 판단할 것"이라며 "자신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사진 SBS `대선주자 국민면접` 화면 캡처]

[사진 SBS `대선주자 국민면접` 화면 캡처]

안 전 대표는 이날 방송에서 자신의 이 같은 자신감과 관련해 "객관적 사실과 흐름을 보면 어느정도 예상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안 전 대표는 최근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의 대선후보 불출마 예견과 과거 총선에서 국민의당 의석 수를 예상한 것을 거론하며 "정치인들의 예측이 틀리는 이유가 자신의 희망사항을 얘기하기 때문"이라며 "객관적 사실과 흐름을 보면 어느정도 예상 가능하다"고 말했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