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시아 최대 '드론쇼 코리아' 개막



【부산=뉴시스】하경민 기자 = 드론(무인기) 산업의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2017 드론쇼 코리아'(Drone Show Korea 2017)가 19일 부산 벡스코에서 사흘 간의 일정으로 개막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부산시가 공동 주최하는 드론쇼에는 아시아 최대 규모인 관련 업체 88곳이 302개 부스를 마련해 최첨단 기술을 소개한다.

이번 행사에는 농업, 재해·재난방지, 항공촬영 등 산업용은 물론 완구·레저용, 군사용 무인기에 이르기까지 최신 드론 200여 대가 전시된다.

주요 참가 업체로는 국내 드론산업의 연구개발을 주도하고 있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을 비롯해 국내 군사·민수용 무인기산업을 이끌고 있는 대한항공, 유콘시스템, 한화테크윈 등이 참가한다.

더불어 ADE, 그리폰 다이나믹스, 골드텔, 네스엔택, 두시텍, 샘코, 유시스, 엑스퍼넷, 케바드론, 휴인스 등이 지난해에 이어 참가하며 블루젠, 성우엔지니어링, 스타빛 시스템, 엘에스웨어, 일렉버드USV, 캔코아 에어로스페이스 등 우리나라 드론산업을 이끌어 갈 강소기업들이 대거 신규 참가했다.

이들 기업들은 농업, 소방, 방재, 재해, 재난방지, 해양, 항공촬영 등 각 공공부문에 활용될 민수용 드론과 부품, S/W 및 시스템을 대거 소개한다.

또 경찰청, 경남도, 서울소방재난본부, 한국기계연구원 신뢰성평가센터, 국토정보공사 등 정부부처 및 공공기관들도 드론을 공공분야에 활용한 경험들을 공유하고, 본격적인 육성에 나서기 위해 전시에 참가한다.

이 밖에도 경기테크노파크는 도내 드론 관련 강소기업들의 공동관을 대규모로 마련하고, 부산테크노파크도 지역 스타트업 기업들의 행사참여를 지원한다.

특히 남북 대치라는 특수상황에 세계적으로 블루오션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해양드론 특별관에는 한국해양과학기술원과 해양과학기술원부설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한국해양대학, LIG넥스원 등이 수중로봇, 수중과 해상공용 드론을 선보여 운송과 해양 환경 모니터링, 해저 탐사, 해저건설, 군사용 등 다양한 해양 드론의 미래 청사진을 제시한다.

드론산업의 글로벌 리더 6개국 35명이 연사로 나서 자가용 드론시대를 열기 위한 비전과 전략, 미래기술 과제들을 제시할 예정이다.

더불어 국내 드론관련 전문가 500여 명이 참여하는 다양한 동시 개최행사가 열려 드론산업 발전을 위한 협업과 융복합시스템 구축을 위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이 외에도 드론 영상·사진 공모전, 2017 드론 콘텐츠 어워즈, 드론 파이트, 드론 서바이벌 등 경연대회, DIY 드론 조립 및 교육, 드론 시뮬레이터 체험, 드론 조종체험, 수중 드론체험 등의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yulnetphot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