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후배 폭행 전 부장검사, 해임 취소 소송

후배 검사 폭언·폭행 사건으로 파면됐던 김대현(48) 전 부장검사가 징계가 부당하다며 서울행정법원에 해임 취소 소송을 냈다. 고 김홍영 검사는 지인들에게 김 전 부장검사가 상습적인 모욕을 했다는 말을 남기고 지난 5월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