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 1~2년치 월세 미리 받는 미군용 주택

최근 미군 이전이 본격화한 경기도 평택에 그랜드캐슬 4차 단지(조감도)가 분양 중이다. 그랜드캐슬은 주한미군 임대용 수익형 단독주택으로 3차까지 인기리에 분양됐다. 그랜드캐슬 4차 단지는 120여 채로 구성된다. 토지 495㎡, 건물 246㎡, 지상 3층 규모로 주택 안에는 TV·냉장고·세탁기·에어컨·식기세척기·소파 등이 마련돼 있고 앞마당·주차장·바비큐장·와인바·글램핑장·수영장 같은 커뮤니티 시설까지 갖춘 유럽형 테라스 하우스다. 주한미군 대상 렌털하우스 단지로 세입자 관리가 간편하고 수익을 안정적으로 거둘 수 있다는 것이 단지 분양 업체 측 설명이다. 단지는 실투자금 2억원대면 매달 적게는 400만원대 임대료 1~2년 치를 한번에 받을 수 있다. 임대수입이 연 4500만~4800만원에 이른다는 설명이다. 미군은 월세를 개인이 아닌 미군주택과가 계약·관리하며 주택의 임대·매매·운영관리는 업체가 관리해 편하다. SOFA협정에 따라 주한미군이 2060년까지 주둔하므로 임대수요도 풍부하다. 하나자산신탁이 자금을 관리한다. 분양홍보관은 양재역 8번 출구 인근에 있다. 선착순 수의계약이며 청약 신청금은 100만원이다. 문의 1800-4298

박정식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park.jeongsik@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