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 전주 생활인프라 누리는 주상복합 대단지

공공기관들이 이전하는 전북혁신도시에 대방건설이 주상복합단지인 대방디엠시티(조감도)를 선보인다. 단지는 전북혁신도시 4-1블록에 대지면적 약 7200평, 지하 5층~지상 최고 45층 6개 동, 1638가구 규모로 들어선다.

주택형별로 전용 20㎡OA 390가구, 20㎡OB 117가구, 27㎡OC 312가구, 63㎡OD 3가구, 66㎡OE 2가구, 70㎡OF 2가구, 84㎡OG 158가구, 84㎡OH160가구, 106㎡A 83가구, 106㎡B 83가구, 119㎡A 165가구, 118㎡B 163가구다.

단지는 생활환경이 우수하다. 단지에서 걸어서 통학할 수 있는 거리에 초·중·고가 있으며 각종 행정기관들도 가까운 거리에 있다. 단지 주변에 기지제 수변공원, 근린공원 등이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인근 서전주IC·전주IC·국도1호선을 이용하면 주변 지역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단지는 전북 전주시 서측 신 개발지와 인접하고 있으며 전북도청·완주군청·전주시청이 있는 전주시가지에서 10㎞ 안에 위치해 전주생활권을 공유할 수 있다.

대방건설은 2016년 시공능력평가 30위에 오르며 주택 건설 전문 기업으로 평가 받고 있다. 시공·시행·분양·입주를 모두 일원화한 관리체계를 갖춰 소비자들의 신뢰가 높은 기업이다.

견본주택은 1일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2가 1232-1번지에 문 열 예정이다.

문의 1688-3633
TIP
● 최고 45층, 6개 동, 총 1638가구
● 신 개발지 인접, 전주까지 10㎞
● 도보권 거리에 초·중·고·행정기관

박정식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park.jeongsik@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