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우병우, 국회 운영위 국감 출석 않기로…사유서 제출

기사 이미지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이 19일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 참석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국회 운영위 국감은 21일 열릴 예정이다.

우 수석은 이날 국회 운영위원장 앞으로 보낸 ‘불출석 사유서’에서 “대통령을 보좌하는 참모로서 비서실장이 당일 운영위원회 참석으로 부재 중인 상황에서 국정 현안에 신속히 대응해야 하는 업무적 특성이 있으며, 각종 의혹에 대해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인 점 등을 고려하여 부득이 참석할 수 없음을 양해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야당은 그동안 우 수석과 관련해 각종 의혹이 제기돼온 만큼 21일 국회 운영위 국감에 우 수석이 기관증인 자격으로 출석해야 한다고 주장해 왔다. 하지만 청와대와 우 수석은 검찰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국감에 출석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했고, 이에 야당은 우 수석이 불출석할 경우 국회 동행명령권 발동까지 추진하겠다며 압박 수위를 높여 왔다.

박신홍 기자 jbjean@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