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찰, 한미약품 늑장공시·미공개정보 이용 의혹 관련 증권사 10여곳 압수수색

한미약품 주가 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증권사 10여곳을 압수수색했다.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단장 서봉규)은 “한미약품 늑장공시, 미공개정보 이용의혹과 관련해 NH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증권사 10여 곳을 압수수색했다”고 19일 밝혔다.

채승기 기자 che@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