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메이저리그 토론토, ALCS 4차전 잡고 반격의 1승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7전4승제) 4차전에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를 잡고 벼랑 끝에서 살아났다.

토론토는 19일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클리블랜드와의 ALCS 4차전에서 5-1로 승리했다. 3연패를 당한 토론토는 1승을 따내면서 시리즈를 5차전으로 끌고 갔다. 클리블랜드가 이번 포스트시즌 들어 진 것은 처음이다. 클리블랜드는 디비전시리즈에서 3연승을 달려 챔피언십시리즈에 올랐고, 챔피언십시리즈에서도 3연승을 질주했다.

토론토 선발투수 에런 산체스는 6이닝 동안 2피안타 1실점으로 호투를 펼쳤다. 타선에서는 에세키엘 카레라가 4타수 2안타 1타점으로 맹타를 휘둘렀고, 에드윈 엔카나시온도 4타수 2안타 2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3회 말 조시 도널드슨의 왼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으로 선제점을 뽑은 토론토는 4회 연속 볼넷과 카레라의 중전 적시타를 엮어 1점을 더했다.

클리블랜드는 5회 초 2사 2루에서 터진 로베르토 페레스의 적시타로 1점을 만회하는데 그쳤다. 토론토는 클리블랜드의 추격을 뿌리치고 7회 2점을 보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7회 무사 만루의 찬스에서 엔카나시온이 2타점 중전 적시타를 날려 4-1로 점수차를 벌렸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