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명주 풀타임' 알 아인,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결승행

기사 이미지

[사진 아시아축구연맹]

이명주(26)가 풀타임을 소화한 알 아인(아랍에미리트)이 11년 만에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진출했다.

알 아인은 19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엘 자이시(카타르)와의 2016년 AFC 챔피언스리그 4강 원정 2차전에서 2-2로 비겼다. 홈 1차전에서 3-1로 승리한 알 아인은 1·2차전 합계 5-3으로 결승에 올랐다. 알 아인은 2005년 이후 11년 만에 결승무대를 밟는다.

알 아인은 후반 12분 오마르 압둘라흐만의 선제골로 앞서갔다. 내리 2실점한 알 아인은 후반 추가시간 모하메드 압둘라흐만의 동점골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국가대표 출신 미드필더 이명주는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의 결승행에 기여했다.

알 아인은 K리그 클래식 전북-서울의 4강 승자와 우승을 다툰다. 결승은 다음달 19일과 26일 홈 앤 어웨이로 열린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